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사건사고
남해고속도 진주방면 시외버스 등 5중 추돌…37명 다쳐
남해고속도 진주방면 시외버스 등 5중 추돌

16일 오전 11시 40분께 창원시 마산회원구 남해고속도로 제1지선 진주 방면 15㎞ 지점에서 시외버스 등 차량 5대가 연쇄 추돌했다.

이 사고로 37명이 다치고 1시간동안 차량정체가 빚어졌다.

사고는 45인승 시외버스 운전사 A(60)씨가 정체 구간에서 속도를 줄이지 못하고 앞에 있던 SUV 차량 2대를 그대로 들이받았다.

이어 뒤따르던 시외버스 2대가 차례로 연쇄추돌했다.

시외버스에는 각각 12∼29명의 승객들이 탑승했고, SUV 차량에는 1∼2명 등 총 62명이 타고 있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망자나 중상은 없으며 다친 사람들은 모두 경상 정도로 확인했다.

이 사고로 1시간가량 현장 주변 6㎞ 구간에서 차량 정체가 빚어졌다.

경찰은 운전자 A씨를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