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경상남도, 추석 명절 대비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실시10일 마산시외버스터미널, 안전사고 예방 및 안전신문고 홍보

경상남도가 추석을 맞아 10일 창원마산시외버스터미널에서 재난·사고 없는 안전한 추석을 보내기 위한 안전문화운동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에는 경상남도와 안전모니터봉사단 경남연합회 등 30여 명이 참석해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과 도민들을 대상으로 화재발생 등 각종 안전사고 대처요령을 홍보하고, 4대 불법 주정차 구역 등을 안내했다.

또한 매월 4일로 정한 ‘안전점검의 날’을 도민들에게 알리고, 스스로 안전점검을 실천해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도민 스스로 생활 속 안전위협요인을 찾아 스마트폰 앱을 이용해 신고하는 ‘안전신문고’ 사용방법 등을 담은 홍보자료도 배부했다.

이광옥 경상남도 안전정책과장은 “연휴기간 중 한 건의 사고도 없이 도민 모두가 안전하고 건강한 추석명절 보내시길 바란다”면서 “경상남도는 앞으로도 도민의 안전 의식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캠페인과 교육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