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NC다이노스
NC, 롯데와 10월 퓨처스 교류전 진행

NC 다이노스가 롯데 자이언츠와 10월 1일부터 11일까지 창원과 부산에서 총 8차례 퓨처스 교류전을 갖는다.

롯데의 제안으로 이뤄진 이번 교류전은 경기 경험이 부족했던 선수들이 실전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예정이다.

NC는 취지에 맞게 올해 경기수가 부족했던 낮은 연차의 선수와 재활 후 복귀한 선수를 중심으로 참가 선수단을 구성한다.

두 팀의 교류전은 10월 1∙2일 오후 1시 상동야구장, 10월 3∙4일 오후 1시 사직야구장, 10월 8∙9∙10∙11일 오후 1시 마산야구장에서 열린다.

세 구장 모두 개방해 관람을 원하는 팬은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NC 다이노스 김종문 단장은 “퓨처스 선수들이 실전 경험을 더 많이 하는 것이 필요했는데 롯데에서 좋은 제안을 해주셨다. 두 팀이 지리적 가까움을 활용해 앞으로 선수 발전, 공동 마케팅 등에서 더 많이 협력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