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경남개발공사, 주민참여예산제 도입‘도민이 만드는 살림살이’ 제안사업 시행

경남개발공사(사장 이남두)가 2020년 주민참여예산 편성을 위해 8일부터 25일까지 주민제안 사업을 접수한다.

‘주민참여예산제’란 경남 도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사업계획 및 예산편성과정에서 도민과 소통하고 도민이 직접 참여하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경영의 투명성과 재무건전성을 확보하기 위한 주민참여제도다.

경남개발공사가 운영하는 임대주택 내 주거복지 향상을 위한 사업, 도민생활과 밀접한 사회공헌 사업 등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사업이면 어떤 것이든 신청이 가능하며, 제안사업은 공사방문, 우편, 이메일 등을 통해 응모할 수 있다.

경남개발공사는 앞으로 예산규모 및 사업분야를 점진적으로 확대하는 한편, 공모 기간도 연중 제안방식으로 전환한다는 방침이다.

이남두 경남개발공사 사장은 “사업계획 수립 시 주민참여예산제를 적극 반영해 공사운영에 있어 도민이 주도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사업 범위를 점차적으로 확대하여 도민이 진정으로 필요한 사업을 적기 적소에 시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