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BNK경남은행,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금융감독원 경남지원ㆍ경남도청ㆍ경남지방경찰청ㆍ한국소비자원과 합동
BNK경남은행,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17일 금융감독원 경남지원 등과 합동으로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을 벌였다.

경상대학교에서 진행된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에는 금융소비자보호부 직원 4명을 비롯해 금융감독원 경남지원ㆍ경남도청ㆍ경남지방경찰청ㆍ한국소비자원 관계자가 참가했다.

경상대학교 축제장 한 켠에 부스를 마련한 5개 기관 관계자는 학생들에게 금융사기 피해예방 홍보물을 배포했다.

또 부스를 찾은 학생들에게 금융사기 예방법을 일러주고 실제 피해사례 상담도 해줬다.

금융소비자보호부 박상동 부장은 “사회 초년생이 될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금융사기가 예상보다 심각하다. 날로 교묘해지는 금융사기로부터 우리 젊은이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관심 갖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