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
양산인문학과정 수료식 개최인문학 발자취를 따라 함께하는 변화
   
▲ 2019년 양산인문학과정 수료식 개최

2019년 양산인문학과정 수료식이 지난 12일 영산대학교 원격평생교육원에서 개최했다.

이날 수료식에는 김일권 시장을 비롯한 서진부 의장, 이장호 시의원, 주원회 웅상출장소장, 영산대학교 평생교육대학 심미경 학장, 창조인재대학 부남철 학장 등 70여명이 참석했다.

교육생 35명 중 33명의 수료생을 배출해 94%의 수료율을 달성한 ‘2019 양산인문학과정’은 양산시에서 민간위탁을 통해 실시하는 교육과정으로 총 3,500만원의 사업비 중 지원금 70%와 자부담 30%로 운영된다.

시민 개개인의 교양 함양을 통한 삶의 질 향상뿐만 아니라, 상호협력과 소통을 통해 정서적 시민문화 형성, 양산시민들의 사회참여 확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 등 성공한 시민 평생교육 프로그램으로 평가받고 있다.

2019년 4월부터 11월까지 8개월 동안 이 과정의 수료생들은 인문학 기본과정부터 문화적 소양 함양과 정서적 유대감 형성을 위한 심화과정까지 총 100시간의 강의를 함께 듣고 지역사회를 위한 봉사활동과 다채로운 현장 학습까지 공동체 의식을 가지고 참여해 이번 뜻깊은 수료식을 맞이하게 됐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축사를 통해 “양산인문학과정 수료식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이 교육과정에서 배우고 느낀 모든 것들을 개인의 발전뿐만 아니라 지역발전 참여와 화합에 밑거름이 되도록 양산시의 행복한 변화에 동참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