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시민기자방
"농업 미래 농산물 수출서 찾는다"진주시 지난해 신선농산물 수출 3,190만 달러 달성

   
 
신선농산물 수출을 주도적으로 추진해오는 진주시는 FTA에 대응하는 유효한 대안으로서 농산물수출을 실천함으로써 전국지자체중 모범이 되고 있다. 

특히 2011년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서 조사 연구한 결과에 의하면 신선농산물수출에 따른 효과로서 제일 중요한 것은 농업인의 소득증대와 직결되는 것으로, 공급량조절을 통하여 국내시장 가격안정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보고 있으며, 국민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로서는 신선농산물 수출은 부가가치와 고용 및 취업에 미치는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나 신선농산물 수출은 휴대폰 수출의 1.9배의 부가가치와 1.3배의 고용(7.9배의 취업)을 창출한다고 되어있어 주요산업 168개 부문에서 신선농산물의 수출은 우리산업발전에 주요한 위치를 점하고 있다.

그동안 우수한 품질과 안전성 확보에 힘입어 탄탄한 수출실적 증가를 이뤄낸 진주시의 지난해 수출실적은 신선농산물 3,191만 달러, 가공농산물 396만 달러, 임.수산물 599만 달러 등 총 4,185만 달러다.

이러한 실적은 2012년 배의 수확기 및 딸기 정식기에 연이은 3차례 태풍 '볼라벤(8.27-28), 덴빈(8.29-30), 산바(9.16-17)' 피해로 배의 수출이 감소(전년대비 84%)하였고, 딸기 정식지연 등으로 수확시기가 늦어져 수출량이 감소(전년대비88%)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이루어낸 실적으로서 더욱 값진 것으로 평가된다.

송창순  jinjutv@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창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