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부진경자청 하승철 청장, 대한민국 사회발전대상 행정부문 대상 수상BJFEZ 혁신성장 공로 인정 받아...'BJFEZ 혁신 30 프로젝트' 수립 등 혁신성장 기여
부진경자청 하승철 청장, 대한민국 사회발전대상 행정부문 대상 수상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 하승철 청장이 한국신문방송인클럽이 주관하는 제4회 대한민국 사회발전대상 행정부문 '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대한민국 사회발전대상’은 우리나라의 대표적 중견언론인 클럽인 한국방송인클럽이 주관하는 권위 있는 대상으로 매년 우리 사회의 각 분야에서 대한민국 발전을 위해 핵심적 역할을 한 인물, 기업, 단체를 부문별로 선정해 2016년부터 시상해 오고 있다.

하승철 청장은 지난 3월 취임이후 'BJFEZ 혁신 30 프로젝트'를 수립해 30개 세부추진과제를 의욕적으로 추진중이며, 업무 혁신을 위해 지역중심에서 기능중심으로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특히 경제자유구역확대·물류혁신 등 지속가능한 성장 구축을 위해 혁신성장용역을 추진하는 등 BJFEZ 혁신성장 기틀을 마련했다.

또한 웅동배후단지 토지 소유권을 정리해 기업 재산권 행사 및 세수 증대에 기여했으며, 전국 최초 민간협력 거버넌스형 개발로 진행된 진해 두동지구 개발사업을 준공했다.

그는 또 중앙부처에 개발계획 변경을 적극적으로 건의해 진해 남문지구에 식료품 2개기업으로부터 3천100억 규모의 대규모 투자유치를 이끌어 내는 등 적극행정을 구현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하승철 청장은 “이번 상은 함께 고생해준 동료 공직자들을 대신해서 받는 것으로 생각하며 더욱 열심히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BJFEZ 발전을 위해 주저하지 않고 헌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26일 개최되며, 하승철 청장은 제7대 청장으로 지난 3월 부임해 임기는 2022년까지 3년간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