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미래형 복합독서문화공간 ‘김해지혜의바다’ 개관책, 문화, 예술, 창작활동이 복합공간에서 함께 호흡하다
미래형 복합독서문화공간 ‘김해지혜의바다’ 개관

경상남도교육청은 책, 문화, 예술, 창작이 함께 어우러진 ‘김해지혜의바다’를 11일 오후 2시 개관식을 가졌다.

시설사업비 등 56억 원을 들여 옛 주촌초등학교(김해시 주촌면 서부로 1541번길 8)를 리모델링해 개관한 김해지혜의바다는 연면적 3,523㎡, 지혜동 2층과 바다동 3층 규모의 복합독서문화공간이다.

김해지혜의바다는 경남교육청 소속 25개 도서관에서 5만 권의 장서를 기증받고 4만7천 권의 신간도서를 구입해 현재 9만7천 권의 장서를 보유하고 있으며, 오는 2025년까지 15만 권의 도서를 확충할 예정이다.

미래형 복합독서문화공간 ‘김해지혜의바다’ 개관

옛 학교동을 리모델링한 지혜동은 아이디어를 구현하는 메이커스페이스 공간, 지역 중소기업에서 생산하는 제품을 홍보하는 기업사랑방, 힐링과 휴식이 있는 카페테리아, 배움과 채움을 이어가는 강좌실로 구성되어 있다.

바다동의 1층은 급식소와 주차장으로 이용하던 학교 시설을 매력적인 개방형 독서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레고방, 나눔방, 공룡방, 등대방, 동화방, 별빛마루 등 즐거운 책 놀이터가 펼쳐진다. 2~3층은 강당으로 사용하던 시설을 공연, 강연, 음악회, 독서가 조화롭게 어우러지는 북페라형 독서 공간으로 바꾸었으며 지혜마루와 리딩존 등이 조성됐다.

특히 빼곡하게 꽂혀있는 10미터 높이의 책은 탄성을 자아내고 자연스럽게 지식의 바다를 꿈꾸게 한다.

개관식은 ‘지혜를 품고 미래로 항해하라’라는 주제로 바다동 2층 지혜마루에서 박종훈 교육감을 비롯한 김정호 국회의원, 표병호 교육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경남도의원, 허성곤 김해시장, 김형수 김해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등과 지역주민이 함께 했다.

공식행사가 끝난 후 오후 6시부터는 축하행사로 ▲부산시립교향악단 후브라스콰이어의 금관 5중주 연주 ▲김봉곤과 국악가족 공연이 이어졌다.

미래형 복합독서문화공간 ‘김해지혜의바다’ 개관

또한 도민과 함께하는 다양한 개관 기념 특별행사가 12일부터 31일까지 운영된다. ▲정호승, 주철환, 은희경 작가의 특별 강연 ▲그림책 작가와의 만남 ▲메이커스페이스 체험 ▲오장욱 저글링쇼, 샌드아트 마술쇼, 마리오네트인형극, 성탄 올인원 문화공연 등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족문화공연 ▲클래식 뮤지컬 ‘제페토 할아버지’, 마에스트로 김종규와 항해하는 ‘클래식 여행’, 블루 앙상블과 함께하는 ‘클래식, 사랑을 만나다’ 등이 있다.

박종훈 교육감은 “김해지혜의바다는 독서·문화·예술이 어우러지는 창의적 공간은 물론 4차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한 메이커스페이스를 조성하여 공장지대라는 지역적 한계를 넘어 온가족이 함께 찾는 독서문화공간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