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연예
박효주 ‘낭만닥터 김사부2’ 첫 등장, ‘대체불가’ 독보적 아우라 발산
[사진 = SBS ‘낭만닥터 김사부2’ 방송화면]

배우 박효주가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 마취과 전문의 심혜진으로 완벽 변신했다.

6일 첫 방송된 SBS 새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극본 강은경/연출 유인식/제작 삼화네트웍스)에서 거대병원 마취과 선생 심혜진 역으로 분해 첫 등장부터 독보적인 아우라를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것.

이날 심혜진은 라이브 서저리를 시연하는 박민국(김주헌 분)의 마취과 스탭으로 첫 등장했다.

수술 중 환자의 상태가 나빠지는 위기의 순간에도, 이성적이고 냉철한 판단력을 잃지 않고 의사로서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선보이며 극의 몰입도와 긴장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박효주가 연기하는 마취과 전문의 심혜진 역은 무리해서 수술대에 올린 환자가 사망하는 심각한 고초를 겪은 후 환자에 대한 방어적인 마인드를 가지게 된 인물로, 특히 시즌 2에 새롭게 추가된 심혜진이라는 캐릭터가 극 전개에 있어 어떤 영향을 미칠지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진짜 닥터’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로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40분에 방송된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