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경남FC
경남FC, 자유계약으로 김호수, 김영한 선수 영입2019년 제55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 통영배 성균관대 우승 주역
경남FC, 자유계약으로 김호수, 김영한 선수 영입

경남FC가 성균관대를 2019년 제55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에서 사상 첫 우승 반열에 올린 김호수(21·FW)와 김영한(21·DF) 선수를 자유 계약으로 영입했다.

성균관대 시절 두 선수는 설기현 감독 밑에서 지도받으며, 대학에서 좋은 활약을 펼쳤다.

입학 첫해 2017년 제13회 KBSN 대학축구연맹전에서 준우승을 차지했고, 2018년에는 제54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에서 준우승을 안겼으며 2019년 제55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에서 우승을 팀 사상 첫 우승을 하는 일조를 했다.

김호수는 순천매산중 – 전주공고를 거쳐 성균관대 입학했으며, 포지션은 최전방을 비롯한 공격 진영 어디에도 설 수 있으며, 측면 미드필더와 중앙 미드필더가 가능한 멀티 자원으로 181cm 77kg의 다부진 피지컬을 앞세워 상대 수비와의 1대1 능력이 뛰어난 선수이다.

김영한은 서울신천중 – 서울경희고를 거쳐 성균관대에 입학, 성균관대에서는 주로 측면 수비수로 뛰었지만, 측면 공격수로 활용 할 수 있는 자원으로 왼발을 활용한 스피드가 뛰어난 선수이다.

김호수는 “대학 시절 설기현 감독이 잘 봐주신 거 같다. 꿈에 그리던 프로 시작을 경남에서 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 경남FC 1부에 올라가는데 일조하도록 하겠다.”며 입단 소감을 밝혔다.

김영한은 “설기현 감독님 밑에서 다시 배울 수 있게 돼 너무 좋다. 경남에서도 불러줘서 너무 기쁘다. 팬들에게 사랑받는 선수가 되도록 하겠다.”라며 입단 소감을 밝혔다.

김호수와 김영한은 메디컬 테스트를 마치고, 선수단 숙소가 있는 함안에서 훈련을 하며 시즌 준비를 하고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