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NH농협생명, 당뇨 및 척추·관절 보험 신상품 출시경남농협 윤해진 본부장 경남 1호 전자청약 신규 가입
NH농협생명, 당뇨 및 척추·관절 보험 신상품 출시

NH농협생명이 당뇨 및 척추·관절에 대한 종합적인 건강보험의 신상품을 출시했다.

NH농협생명은 당뇨병진단과 합병증을 한번에 보장하는 당뇨케어NH건강보험(갱,무)과 당뇨병진단자도 가입 가능한 당뇨케어NH건강보험(당뇨병진단자,갱,무), 현대인의 만성질환인 디스크와 관절염을 보장하는 허리업(UP)NH척추보험(무) 등 건강보험 3종을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NH농협생명에서 13일 출시한 당뇨케어NH건강보험을 경남농협 윤해진 본부장이 경남 1호로 전자청약(내맘N시스템)을 통해 신규 가입했다.

당뇨케어NH건강보험은 주계약만으로 당뇨병(당화혈색소 9.0%이상) 진단시 1,000만원, 당뇨병 진단확정 후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진단시 각각 2,000만원을 보장한다.(주계약 가입금액 500만원 기준) 

또한, 특약을 통해 당뇨병의 대표적인 합병증인 실명진단 확정, 족부절단수술시 각 2,000만원을 지급한다.(특약 가입금액 1,000만원 기준)

기존 당뇨병진단자도 당뇨합병증을 대비할 수 있도록 상품군도 다양화했다.

당뇨케어NH건강보험(당뇨병진단자,갱,무)」은 당뇨병진단자를 대상으로 당뇨합병증과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등 중대한 질병을 보장한다. 

중대한 질병 없이 만기 생존 시에는 무사고환급금을 최대 300만원까지 지급한다.

허리업(UP)NH척추보험(무)은 디스크부터 척추 질환과 관련한 입원, 수술, 한방치료까지 모두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이다. 

경추 및 경추 이외 디스크 진단 시 동일하게 50만원을 보장하며 특정 류마티스 관절염은 100만원, 척추재해골절은 회당 20만원 보장한다. 

계약일로부터 25년 경과시 건강관리자금으로 이미 낸 보험료의 50%를 돌려받을 수 있다.(가입금액 1,000만원 기준) 

이 상품은 만 15세에서 최대 65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며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NH농협생명 경남지역총국 하상경 총국장은 “2020년 새해를 맞아 건강한 사람도 유병력자도 건강보장을 확대할 수 있도록 가입과 보장의 폭을 넓혀 더욱 든든해진 신상품을 출시하게 됐다.”며, “농협생명 신상품 가입과 규칙적인 운동을 통해 경자년 건강관리 계획을 실천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