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사건사고
대낮 금은방 절도 실패 뒤 도주하다 넘어져 시민들에게 붙잡힌 20대

대낮에 20대가 금은방에서 귀금속을 훔치기 위해 들어가 업주를 폭행하고 도주하다 넘어져 시민들에 붙잡히는 사건이 발생했다.

김해중부경찰서는 14일 오후 1시께 김해의 한 금은방에 침입해 업주에게 둔기를 휘두르고 금품을 훔치려 한 A(24)씨를 강도상해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A씨는 이날 귀금속을 훔치기 위해 들어가 업주 B씨(51)에게 둔기로 머리를 때렸지만 빚맞으면서 의식이 있는 것을 보고 범행을 포기하고 도주했다.

이후 A씨는 B씨를 붙잡기 위해 추격하자 이를 뿌리치기 위해 달아나다 넘어졌다.

이어 B씨는 길가에 있던 시민들에게 “강도야”라고 외치며 "저 사람 잡아달라"고 도움을 요청해 현장에서 시민들에 의해 붙잡혀 경찰에 인계됐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범행 사흘 전 사전 답사를 하는 등 계획적으로 범행을 준비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범행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하기로 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