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산림조합과 위탁형 대리경영 시범사업 협약 체결설 명절 맞아 이웃돕기 성금 500만원 기탁식도 가져
고성군, 산림조합과 위탁형 대리경영 시범사업 협약 체결 후 이웃돕기 성금 500만원을 기탁했다.

고성군은 16일 고성군산림조합과 ‘고성군 위탁형 대리경영 시범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백두현 고성군수와 구대진 고성군산림조합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고성군 위탁형 대리경영 시범사업을 통해 사유림경영 활성화 및 산림사업의 상생방안을 마련하고 지역 산림경영의 성공적인 모델을 만들어보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기존의 사업은 지자체에서 사업을 발주하면 산림조합을 포함한 모든 산림법인이 공개경쟁을 거쳐 시공에 참여했고 시·군단위 위탁형 대리경영은 지자체의 산림사업 일체를 산림조합에 위탁해 발주하면 시공은 산림법인이 하는 방식으로 올해 고성군에서는 전체 1648ha 약 40억원의 사업을 시행하게 된다.

위탁형 대리경영에 참여하는 산림조합은 산림사업 시공에 참여하지 않고 사업대상지 확보, 사업 발주 및 관리·감독을 담당함으로서 그 동안 경쟁관계에 있던 산림사업법인 등과의 관계를 개선하는데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협약식에서 백두현 고성군수는 “대리경영을 통해 고성군산림조합과 산림법인 등 민간의 산림사업 경합관계를 완화하고 산림경영의 책임성을 강화하고 지역산림계획 수립과 연계한 산림비지니스 모델을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설 명절을 맞아 이웃돕기 성금 500만원을 기탁했으며 고성군산림조합은 어려운 이웃을 돕기위한 성금기탁 및 교육발전기금 기탁 등 고성군 발전을 위해 다방면으로 활약하고 있다.


송준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