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한국당 윤종운 예비후보 양산을 출마 선언
윤종운

자유한국당 윤종운(57) 예비후보가 "눈물 젖은 빵을 먹고 살아본 흙수저 출신으로 서민 삶의 애환을 헤아리겠다"며 양산 을 선거구 출마를 선언했다.

윤 예비후보는 5일 양산시청 브리핑룸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대통령이 앞장서서 분열과 갈등을 조장하고 제왕적 대통령으로 군림했고 자기편 사람만 등용했다"며 "이 정권 사람들은 부끄러움을 모르는 유전자는 확실히 타고났다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양산 을 출마를 선언한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을 향해 "경남도민을 배신한 경험, 김포시민을 배신한 경험을 가진 배신의 아이콘이며, 경남도민과 김포시민을 핫바지로 만들었다"며 "양산이 철새 도래지가 아니라는 사실을 확실히 밝히겠다"고 말했다.

한편, 윤 예비후보는 ㈜청정냉동 대표이사를 맡고 있으며, 한국당 재정위원회 부위원장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