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사랑 상품권 특별할인...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극복 위해지역 내 소비심리 위축에 따른 경기침체 극복을 위해 나서

[경남데일리 = 송준호 기자] 고성군은 지난 11일부터 오는 3월 31일까지 고성사랑 상품권 10% 특별할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할인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으로 침체된 지역경기를 부양하기 위해 마련됐다.

군 관계자는 10% 특별할인 혜택은 설·추석 명절에만 진행하는 이벤트이나, 이번만큼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과 ‘지역경기활성화’라는 두 가지 난제 앞에 예외적으로 마련된 특별한 기획인 만큼 공동체를 위한 군민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했다.

2-3월 두 달간만 시행하는 이번 특별할인은 매달 50만원을 상한으로 현금구매 시에만 해당 10%할인이 적용된다.

군의 목표액은 30억원이며 기간 중 판매가 완료될 경우 할인판매를 중단할 예정이다.

한편 고성사랑 상품권 판매 추진 부서인 일자리경제과는 10% 특별할인 판매 시 기승을 부릴 수 있는 상품권 부정유통에 대해 단속반 투입과 관리 감독 강화 등의 대비책을 준비하고 있다.


송준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