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직원 헌혈의 날 열어코로나19 사태로 인한 혈액 수급 차질 돕고자
   
▲ 고성군은 20일 오전 10시부터 고성군청 정문 앞에서 대한적십자사 경남혈액원과 함께 고성군 직원들이 단체 헌혈에 나선다.

[경남데일리 = 송준호 기자] 고성군은 오는 20일 오전 10시부터 고성군청 정문 앞에서 대한적십자사 경남혈액원과 함께 고성군 직원들이 단체 헌혈에 나선다.

이번 행사는 설 연휴와 방학이 겹친 데다 코로나19 사태가 길어지면서 단체뿐 아니라 개인헌혈도 저조해진 탓에 혈액 수급에 차질을 빚고 있다는 안타까운 보도들이 줄을 잇자 군 차원에서 작게나마 이를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고자 마련됐다.

이날 백두현 고성 군수를 포함한 군청직원 100여명이 단체 헌혈에 동참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 코로나19 예방책으로 헌혈 참가자들 모두 손 소독을 마친 후에야 헌혈차량에 탑승하는 것이 허용되며 채혈담당자와 참가자 전원 마스크 착용과 헌혈 전에는 체온 측정도 의무적으로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고성군은 헌혈에 동참할 것을 적극 홍보하고 기관별 단체헌혈을 추진할 예정이다.


송준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