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신정민 의령 부군수, 지정 마산마을 하수도 정비사업 현장점검
   
▲ 신정민 의령 부군수, 지정 마산마을 하수도 정비사업 현장점검

[경남데일리 = 조홍래 기자] 신정민 의령 부군수는 13일 농촌 마을의 생활환경을 개선하고 공공수역의 수질보전을 위해 지정 마산마을 하수도 정비사업 현장을 방문해 주민과 공사관계자의 의견을 청취했다.

지정면 마산리·봉곡리 일원에 2016년 8월부터 시행중인 이 사업은 총 사업비 94억 5천만원으로 하루 140㎥의 오수를 처리할 수 있는 소규모 공공하수처리시설 신설과 11.9㎞의 하수관로를 설치하는 공사로 2020년 12월 내 준공예정이다.

신정민 부군수는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하수의 원활한 처리로 방류 수역의 수질 개선 및 쾌적한 주거환경을 이룰 수 있고 주민들의 공중위생 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홍래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홍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