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밀양
밀양시, 시립도서관·체육시설·경로당 등 다중이용시설 폐쇄코로나19 밀양시 대응방안 기자회견
   
▲ 24일, 밀양시장이 시청 브리핑룸에서 코로나19 밀양시 대응방안에 대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경남데일리 = 공태경 기자] 박일호 밀양시장이 24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코로나19 밀양시 대응방안에 대해 기자회견을 가졌다.

박시장은 이날 회견에서 코로나19에 대한 밀양시의 그 동안 추진상황과 향후 대처방안, 시민들에 대한 당부사항을 전했다.

경남도 내 몇몇 시군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계속 발생하는 상황에서 밀양은 현재까지 코로나 확진자가 없는 상황이다.

밀양은 향후 발생할지도 모를 사태를 막기 위해 시립도서관, 학습관, 시립박물관 등 휴관 조치에 이어 체육시설 7곳도 폐쇄 조치했으며 읍·면·동 다중이용시설과 경로당, 어리이집을 폐쇄 조치하는 등 강력하게 대응하고 있다.

외부와 연결되는 버스터미널이나 역에는 열화상카메라 설치, 이용객 발열체크 등으로 외부로 인한 전파를 막기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22일 23일 주말을 확산 방지에 가장 중요한 시기로 판단하고 사람이 많이 모이는 주말예배와 미사, 초하루행사 등 각종 집회나 모임에 대해 취소해 줄 것을 요청했으며 부득이하게 집회가 있는 곳에는 직원들이 직접 출장해 마스크, 소독제를 사용토록 조치하고 참석자 인적사항을 파악하게 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노력했다.

또한, 22일 23일 양일간 인근 대구, 경북, 경남 지역으로의 바이러스 유입 및 확산을 막기 위해 시가지 도로변, 고속도로 IC, 시군 인근 진입로 다중이용시설에 코로나 살균 소독 일제 방역을 실시했고 특히 시군 경계 지역인 상동면 외 4개 지역에 집중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앞으로도 이 사태가 끝날때까지 밀양시는 전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다”며 “시민 여러분도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시고 유언비어나 가짜뉴스에 현혹되지 말고 밀양시가 발표하는 상황을 믿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