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연예
‘라디오스타’ 조재윤, 굴착기로 직접 땅 파서 낚시터 만든 사연 공개김국진-이진혁 눈 휘둥그레 포착
   
▲ MBC ‘라디오스타’

[경남데일리=박수진 기자] 배우 조재윤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굴착기로 직접 땅을 파서 낚시터를 만든 사연을 공개한다.

이에 김국진, 이진혁이 눈을 휘둥그레 뜬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자아낸다.

26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연극 ‘아트’로 뭉친 김수로 박건형, 이천희, 조재윤이 출연하는 ‘재주는 배우가 부리고 웃음은 라스가 받는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조재윤이 ‘라스’ 울렁증을 고백한다.

평소 ‘라스’의 열혈 시청자임을 밝힌 그는 오히려 잘해야 한다는 부담감에 출연을 망설였다고. 그러나 걱정과는 달리 그는 눈알 개인기를 비롯해 재치 넘치는 입담으로 예능감을 입증했다는 후문이다.

조재윤이 직접 낚시터를 만든 이색 사연을 공개한다.

그가 “굴착기로 직접 파서 만들었다”고 털어놓은 것. 이에 눈을 휘둥그레 뜬 김국진, 이진혁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 가운데 과연 그가 굴착기로 낚시터를 만들게 된 배경이 무엇일지 관심이 쏠린다.

조재윤은 드라마 태양의 후예, SKY 캐슬 등 화제의 작품에서 신 스틸러로 활약해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이처럼 그가 대박 작품만 고르는 비결을 공개했다고 알려져 궁금증이 증폭된다.

조재윤이 송승헌 팬들에게 둘러싸인 적이 있다고 털어놔 궁금증을 더한다.

두 사람은 드라마 ‘에덴의 동쪽’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 가운데 그가 송승헌과 촬영 중 위기 상황을 겪었다고 고백한 것. 과연 그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