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거제시, 코로나19 긴급 방역소독반 편성 방역 총력공동주택 선제적 방역 실시
   
▲ 거제시 보건소는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심각단계로 격상되고 우리시 확진자도 2명으로 증가함에 따라 긴급 방역소독반을 편성,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경남데일리 = 김홍준 기자] 거제시 보건소는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심각단계로 격상되고 우리시 확진자도 2명으로 증가함에 따라 긴급 방역소독반을 편성,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18개 면·동 청사 및 왕래가 잦은 공공장소, 기타 다중이용시설 25개소, 확진자 자택 등 이동 동선 지역을 중심으로 보건소 방역차량을 통해 매일 살균 소독을 실시하는 등 지역사회 감염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또한 오는 28일부터는 공동주택에 대한 방역소독을 실시한다.

시는 3월 6일까지 6일간 보건소 방역소독반을 통해 관내 아파트 각 동 1층 통로 출입구와 엘리베이터 전체에 휴대용 자동소독기로 초미립 살균 분모 소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변광용 시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주민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주민 밀집 지역에 대한 집중적인 방역을 실시하겠다” 며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전 행정력을 동원해 총력 대응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보건소 관계자는 어느 대응보다 중요한 것은 개인 위생수칙 준수라며 불필요한 외출과 단체만남을 자제하고 손씻기, 마스크 착용, 기침 예절 등을 철저히 지킬 것을 당부했다.

시는 코로나19 확산이 누그러질 때까지 집단 및 거점시설의 집중 방역활동을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김홍준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