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NC다이노스
NC-kt 평가전 9-5 승리...총 7경기 5승 1무 1패 기록
선발투수인 라이트 선수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NC 다이노스가 4일(현지시간) 미국 애리조나 투손 에넥스 필드에서 열린 kt와의 평가전에서 9-5로 승리하며, 전지훈련 평가전 총 7경기에서 5승 1무 1패를 기록했다.

NC는 1회말 선두타자 박민우 선수의 안타와 이명기 선수의 볼넷으로 잡은 1사 1, 2루 기회에서 알테어 선수가 2타점 적시 3루타로 선취점을 올렸다.

후속 타자인 양의지 선수도 중견수 방향 적시타로 알테어 선수를 홈으로 불러들이며 한 점을 추가, 승기를 가져왔다.

이후 2회와 3회 각각 한 점씩을 허용했지만 NC는 3회와 4회 3점을 묶어 달아나며 상대의 추격을 허용하지 않았다.

3회말에는 이명기 선수가 kt 선발 쿠에바스 선수의 초구를 노려 오른쪽 담장을 넘기는 솔로 홈런으로 연결했고, 4회말에는 모창민 선수의 안타, 김찬형 선수의 2루타 이후 터진 김태진 선수의 2타점 적시 2루타로 두 점을 보탰다.

6회초 3점을 내주며 위기를 맞은 NC는 다시 한번 상대 추격을 뿌리쳤다.

6회말 김성욱의 볼넷에 이어 2루 도루에 성공, 후속 김태진 선수가 적시타로 한 점을 더 달아났다.

7회말에는 김준완 선수가 3루타로 출루한 뒤 강진성, 김태군 선수가 연속 적시타로 2점을 추가하며 최종 스코어 9-5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선발투수인 라이트 선수는 3이닝 동안 45개의 공(최고구속 152km)을 던지며 컨디션을 끌어올렸다.

이동욱 감독은 "국내 팀과의 마지막 평가전에 베스트 멤버로 나가서 경기를 했는데 다들 경기 감각이 많이 올라왔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알테어 선수가 1회 결승 타점을 치며 결정적인 역할을 해줬고, 뒤에 로테이션으로 나가는 선수들도 각자의 역할에 맞게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이어 "타자들은 상황에 맞는 배팅을 잘 해줬고, 투수들도 자신들의 계획대로 투구하며 구위 점검을 하는 등 전체적으로 선수들의 몸 상태와 컨디션이 나쁘지 않은 것 같다. 이제 일정이 얼마 안 남았는데 마지막까지 준비 잘하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