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한전 경남본부, 열화상카메라 설치 지원 및 마스크 5천장 기부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관내 유관기관에 전달
한전 경남본부는 마스크를 경남경찰청에 기탁했다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한국전력 경남본부(본부장 유현호)는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지역위기 극복을 위해 관내 19개 지자체에 열화상 카메라 설치 지원 및 관내 유관기관(경남도청, 경남지방경찰청, 창원시청)에 마스크 5000여장을 기부했다

지자체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전방위적 대책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한전 경남본부가 기부한 물품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현장 및 마스크 품귀현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열화상 카메라 설치 지원을 통해 발열자 체크 등 이상징후 확인에 효율성을 높여 지자체에 큰 도움이 될 예정이다.

한편, 한전 경남본부는 자매결연 시장인 봉곡시장과 지역아동센터협회 경남지부를 방문해 시장상인과 저소득가정 아동을 위한 손소독제를 기부했다.

유현호 한전 경남본부장은 “한전 경남본부의 정성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모든 분들과 일선 현장에서 고군분투하시는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안정적인 전력공급은 물론, 지역사회 일원으로서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