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무학, 경남교육청에 살균 소독제 6,000병 기증박종훈 교육감 “학교 방역 강화에 도움”
무학, 경남교육청에 살균 소독제 6,000병 기증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상남도교육청은 20일 ㈜무학으로부터 학교 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알코올 주조원료로 만든 분사형 살균 소독제 6,000병을 기증받았고 밝혔다.

㈜무학이 기증한 분사형 살균 소독제는 소주 원료인 식용 주정을 이용하여 에탄올 59%에 정제수로 제조됐다.

뚜껑에 분무기를 연결해 만든 분사형 살균소독제(500ml 패트병)는 각종 물건 및 실내환경 소독에 바로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다목적 살균 소독제이다.

경상남도교육청은 기증받은 살균 소독제를 교육지원청으로 전달해 개학 전 모든 학교로 배부해 각급 학교에서 접촉이 잦은 시설물(세면대, 문손잡이, 난간), 화장실 등 학교시설 내 주요 공간의 소독에 사용하여 학교 내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강화에 힘쓸 예정이다.

박종훈 교육감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살균 소독제를 지원해준 ㈜무학에 감사 인사를 드린다”며 “기증받은 살균소 독제로 각급 학교의 방역을 강화해 신학기 개학 후에 학생들이 안심하고 등교할 수 있도록 꼼꼼하게 챙기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