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사회적 거리두기’ 종교단체 대표자 간담회 개최

[경남데일리 = 송준호 기자] 고성군은 26일 고성의 5대 종교단체인 고성사암연합회, 고성기독교연합회, 천주교회 고성성당, 천리교 고성교회, 원불교 고성교당의 대표자 8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백두현 군수는 코로나-19와 관련한 확진자 현황, 마스크 수급, 방역대책 등의 조치현황과 지속 가능한 형태로 전환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전개에 대한 안내, 또 이와 더불어 종교단체 집회 자제 협조를 부탁드리고 각 종교단체의 애로사항을 듣는 방향으로 진행됐다.

특히 국무총리 담화문 발표와 관련 4.5일까지 2주 동안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동참을 부탁드리고 불가피하게 집회 시에도 준수사항을 꼭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집회 시 조치사항 미준수는 행정명령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부분을 안내하고 불편하지만 종교계의 이해를 구했다.

종교 대표자들도 손소독제 및 마스크 배부와 방역에 대한 협조 건의가 있었고 특히 축소 예배 중인 고성기독교연합회에서도 자체적으로 7대 원칙을 철저히 준수하겠다고 전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어려운 시기 아름다운 기부행렬 등 공동체문화가 다른 지역보다 더 활발하다고 하면서 최대한 행정에 협조하기로 했다.


송준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