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경남종합사회복지관, 취약계층 53세대에 부식물품 전달
경남종합사회복지관, 취약계층 53세대에 부식물품 전달

[경남데일리=이성용 기자] 남종합사회복지관은 코로나-19 공포 확산방지를 위한 지역사회 내 사회복지시설 휴관 연장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53세대에게 26일 부식 물품을 전달했다.

이번 부식 물품은 새마산로타리클럽 후원으로 진행됐다.

새마산로타리클럽 배재수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경남종합사회복지관 정민화 관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실시되고 있는 시기이지만,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힘을 보태주시는 모든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함께 함으로써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성용 기자  anjffh1@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