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함안
함안군, 코로나19 취약계층 외국인 농업근로자 방역물품 지원마스크 1000장, 손 소독제 등 지원
   
▲ 함안군, 코로나19 취약계층 외국인 농업근로자 방역물품 지원

[경남데일리 = 조홍래 기자] 함안군은 코로나19 지역 확산 우려에 따라 개별방역이 취약하고 방역물품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설원예분야 외국인 농업근로자에게 마스크 1000장과 손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지원했다.

군에 따르면 농어업에 종사 중인 외국인 농업근로자는 공적마스크 구매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군은 외국근로자도 최소한의 건강권을 지킬 수 있게 하기 위해 공적마스크 공급체계에서 소외된 파프리카, 토마토, 수박 등 시설원예분야 외국인 농업근로자에게 마스크를 배부했다.

군 관계자는 “외국인 근로자 역시 함안군의 한 구성원으로서 군의 농업, 경제 발전에 많은 역할을 하고 있으며 전염병 예방에 있어서는 그 어떤 사람도 예외가 있을 수 없다”며 “이들에 대한 적절한 지원과 따뜻한 시선이 필요하므로 앞으로도 추가 방역물품 물량을 확보해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밝혔다.


조홍래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홍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