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코로나19 극복 희망나눔남해군 공무원 현금 600만원, 한국국토정보공사 남해지사 지역화폐 100만원 기탁
   
▲ 남해군, 코로나19 극복 희망나눔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남해군 지역사회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각계각층의 온정을 담은 기탁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6일 남해군 공무원들과 한국국토정보공사 남해지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위기 상황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남해군민들에게 힘이 되고자 성금 600만원과 100만원 상당의 지역화폐 ‘화전’을 각각 기탁했다.

남해군 공무원들을 대표해 성금을 전달한 전국공무원노조 남해군지부 최종기 지부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우리군 공무원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을 기탁하게 됐다”며 “이번 위기를 잘 극복해 하루빨리 모두가 미소 짓는 일상으로 돌아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국국토정보공사 남해지사 이만우 지사장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남해군 취약계층을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기탁하게 됐다”고 밝혔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여러 가지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 실천에 감사드린다”며 “건강한 남해군을 유지하기 위한 코로나19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