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경남선관위, 기부행위 위반으로 4명 고발 조치

[경남데일리=이성용 기자] 함양군선거관리위원회는 제21대 국회의원선거와 관련해 기부행위 위반으로 A씨 등 4명을 창원지방검찰청 거창지청에 고발했다고 11일 밝혔다.

A씨 등 4명은 서로 공모해 3월 하순경 선거구민 30여명과 모임을 개최하면서 예비후보자가 참석해 선거운동을 할 수 있게 하고 예비후보자를 위해 식사비용 150만원 상당을 지급한 혐의다.

공직선거법 제115조(제삼자의 기부행위)에서는 누구든지 선거에 관해 후보자를 위해 기부행위를 하거나 하게 할 수 없다고 규정하고 있다.

경남선관위는 "위 혐의와 관련 음식물을 제공받은 사람들에 대해서는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라며 "이번 선거에 있어서 최근 도내에서 선거인의 자유의사를 왜곡해 선거의 공정성을 심각하게 훼손할 수 있는 기부행위가 반복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남은 기간 동안 총력적인 감시·단속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성용 기자  anjffh1@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