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축제·여행
사천 ‘비토국민여가캠핑장’ 자연과 함께 힐링6일부터 재개, 텐트와 집기류 교체 등 새 단장 완료
   
▲ ‘비토국민여가캠핑장’에서 자연과 함께 힐링~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사천시시설관리공단은 지난 2월부터 4월까지 비토국민여가캠핑장 시설물을 교체하고 편의시설 정비를 완료한 후 정부의 ‘생활 속 거리두기’추진에 따라 지난 6일부터 본격 재개했다고 밝혔다.

공단은 쾌적한 글램핑을 위해 총 사업비 8천만원을 들여 오래된 텐트 12동 전체를 전면 교체했고 냄비, 그릇, 수저 등 식기류와 싱크대 테이블, 바닥매트 등 비품도 함께 교체하면서 위생관리에 철저를 기했다.

사천 ‘비토국민여가캠핑장’ 자연과 함께 힐링

또한, 글램핑장과 일반야영장의 나무데크를 보수하고 데크 진·출입부에 야광으로 된 논슬립 안전발판을 추가로 설치해 이용객의 안전을 위해서도 세심한 부분까지 놓치지 않도록 했다.

박태정 이사장은 “우리 캠핑장은 번잡한 도시와 자동차 매연·소음으로부터 벗어나 푸른 바다를 바라보며 힐링하기 좋은 곳”이라며 “캠핑장 운영이 재개되더라도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방역활동과 개인위생 수칙을 꼼꼼히 점검할 것이니 안심하고 이용바란다”고 강조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