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도로공사 서울산지사, 취약계층에 '사랑의 박스' 후원
도로공사 서울산지사, 취약계층에 '사랑의 박스' 후원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한국도로공사 서울산지사(지사장 오인권)은 20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생활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을 지원하고자 울주군 서부종합사회복지관에 100만원 상당의 사랑의 박스를 전달했다.

한국도로공사 서울산지사는 ‘18년 개소 이후 기초 수급자 학생 2명에 대해 생계지원금을 매월 지급하고 있으며, 이번 코로나19와 관련하여 울주군 서부종합사회복지관과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사랑의 박스 활동을 추진했다.

사랑의 박스는 반찬류 및 장기보관 가능 식품 등 생활필수품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울주군 서부종합사회복지관을 통해 전달될 예정이다.

서울산지사 오인권 지사장은 "사랑의 박스를 통해 어려운 이웃에게 희망의 메시지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공공 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를 적극 실현하기 위하여 노력하겠다"며, "아울러 코로나19 극복에 헌신하고 계신 의료 종사원 및 관계자 여러분들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리며, 하루 빨리 코로나19 사태가 종료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