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함양산삼엑스포 성공개최 위해 영호남 7개 시·군 한데 뭉쳤다산삼엑스포조직위-남원, 장수, 곡성, 구례, 하동, 산청, 함양 업무협약
   
▲ 함양산삼엑스포 성공개최 위해 영호남 7개 시·군 한데 뭉쳤다!

[경남데일리 = 손태석 기자]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는 21일 지리산을 연접하고 있는 남원, 장수, 곡성, 구례, 하동, 산청, 함양 등 영호남 7개 시·군과 엑스포의 성공 개최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하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은 함양군청 대회의실에서 진행됐으며 장순천 조직위 사무처장과 해당 시·군 부단체장들이 업무협약서에 각각 서명했다.

협약에 참여한 이들 7개 시·군은 2008년 지리산권관광개발조합을 설립해 지리산권을 중심으로 한 관광개발을 비롯한 관광산업 활성화에 함께 협력해나가고 있다.

곡성군 오송귀 부군수은 “함양은 예로부터 지리산권에 위치한 지자체들 중에서도 산삼으로 유명했다”며 “인근 지역에서 엑스포가 개최되는 만큼 적극 협조해 성공적인 엑스포가 되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장순천 조직위 사무처장은 “영·호남의 여러 지자체가 함께 힘을 모아 엑스포 성공 개최를 위해 협력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이번 엑스포를 통해 지리산 권역의 7개 지자체가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관광산업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엑스포의 차질없는 준비에 온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손태석 기자  elroi115@hanmail.net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태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