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산림조합, 임업후계자와 상생협력을 위한 간담회 개최양기관 소통강화와 임업인 소득향상을 위한 심층 토론의 시간 가져
양기관 소통강화와 임업인 소득향상을 위한 심층 토론의 시간 가져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산림조합중앙회부산울산경남지역본부(본부장 구광수)는 29일 임업인과 소통을 강화하고 산주·임업인 소득향상을 위해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손백현 한국임업후계자협회 경남도지회장을 비롯한 임원진과 이상규 사천시산림조합장, 서환억 김해시산림조합장 등이 참석했으며, 현재 산림조합에서 산주·임업인 소득향상을 주도하고자 수행하고 있는 산림경영지도사업 현황 설명과, 향후 임업인이 실제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소득향상 지원계획에 대해 논의하고 양 기관이 상호 협력해 추진할 수 있는 연계방안에 대해 심층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에서 손백현 한국임업후계자협회 경남도지회장은 “평소 임업후계자를 지원해준 것에 감사드리며, 오늘 간담회를 통해 산림조합과 임업후계자가 상생협력해 임업인 소득증대와 임업의 힘을 함께 키워 나가자”고 말했다.

이에 구광수 산림조합중앙회 부산울산경남지역본부장은 “산림조합중앙회를 중심으로 지역산림조합과 합심하여 현장에서 땀흘려 우리 숲을 지켜나가는 산주·임업인과 소통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산림경영지도 활동을 전개할 것이며, 산림조합이 산주·임업인 소득향상의 구심점이 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