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녕
㈜필드마스터, 농촌 일손돕기 나서
   
▲ ㈜필드마스터, 농촌 일손돕기 나서

[경남데일리 = 공태경 기자] 창녕군은 지난 29일 ㈜필드마스터 직원 20명이 도천면 덕곡리 일대에서 마늘 수확 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최태식 대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일손 부족으로 시름하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어려움에 귀를 기울이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필드마스터는 2011년 설립된 창녕군 도천면, 대합면 소재 인조잔디 생산업체로 지난 26일 생수 1만 8천개을 농촌 일손돕기용으로 기탁했다.


공태경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