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사건사고
거창서 한밤중 20대 여성 '묻지마 폭행' 30대 검거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거창경찰서는 한밤 중 길가는 여성을 이유 없이 폭행한 A(31)씨를 상해 혐의로 검거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30일 오전 1시께 거창읍 거창우체국 근처를 걸어가던 20대 여성을 무차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여성은 A씨를 전혀 알지못하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A씨에게 폭행을 당해 눈 망막이 손상되고 얼굴 뼈가 부러져 수술을 앞두고 있다.

당시 이 여성은 폭행으로 도로변에 쓰러져 있는 것을 인근 주민이 오토바이를 타고 가다 발견돼 경찰과 119에 신고됐다.

경찰은 현장에 떨어져 있던 지갑과 자동차 열쇠를 토대로 용의자를 추적해 검거했다.

경찰은 A씨를 조사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법원에서 '도주 우려가 없다'며 기각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보강 수사한 뒤 다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A씨는 경찰에서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