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
양산보건소에 코로나19 대응 ‘고사리손 응원편지’ 훈훈석산초 2학년 7반 학생들 손편지와 간식꾸러미 양산시보건소 전달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양산시보건소에 코로나19와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에 대한 감사 인사가 담긴 편지와 간식꾸러미가 29일 도착했다.

보건소에 따르면 동면 석산초등학교 2학년 7반 학생들이 국어시간에 ‘감사하는 마음 전하기’를 배우며 직접 쓴 손편지와 간식이 담긴 상자를 받게 됐다는 것.

학생들이 쓴편지에는 “코로나19 때문에 학교에 못 갔는데 여러분들이 도와주셔서 학교에 가게 됐다”, “사람들을 구해줘서 고마워요. 우리를 학교에 다닐 수 있게 해줘서 고맙습니다”고 감사의 마음이 가득했고 “이렇게 날씨도 더운데 두꺼운 옷도 입어서 엄청 덥겠어요. 앞으로 폭염이지만 힘내세요. 존경한다사랑해요”며 의료진의 건강까지 걱정하는 마음이 감동을 더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학생들이 고사리 같은 손으로 또박또박 써내려간 편지를 보며 감동했다 편지를 몇 번이고 다시 읽어보며 힘이 났다 정말 감사하고 앞으로도 코로나19 대응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