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산청
산청군, 청소년참여委·상담자원봉사자 연합간담회“청소년-어른 이해하는 시간 가졌어요”
   
▲ 산청군 “청소년-어른 이해하는 시간 가졌어요”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산청군의 청소년들과 어른들이 한 자리에 앉아 서로를 이해하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산청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산청군청소년참여위원회와 산청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자원봉사자 모임인 ‘청보리’가 연합간담회를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 1부에서는 청소년참여위원회 주재로 올해 상반기 개최된 ‘아젠다 스쿨’에서 제안된 정책에 대한 현황과 지역학교를 대상으로 실시한 청소년 욕구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또 등하교시 안전과 관련된 가로등 설치 제안과 교통이용 불편 건의 등도 다뤘다.

2부에서는 청소년들의 발표 내용을 토대로 청보리 선생님들이 자문과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대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청보리는 각 분야별 소양지식을 갖추고 청소년의 올바른 성장을 지원하는 민간자원봉사자로 구성돼 있으며 산청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서 운영 중이다.

간담회에 참여한 유연송 청소년참여위 서기는 “경험과 전문 지식이 풍부한 어른들이 우리 이야기를 들어주고 자문을 주셔 감사하다”며 “평소 어렵다고 생각했던 어른들과의 소통을 할 수 있어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또 김대환 청소년상담자원봉사자 회장은 “우리 지역 청소년들이 지역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활동하는 모습에 감동을 받았다”며 “청소년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어른들이 할 수 있는 최대한의 노력을 하겠다”고 답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