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신항 북컨테이너 부두서 기름유출창원해경, 긴급방제 나서
신항 북컨테이너 부두서 기름유출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11일 오후 6시30분께 신항 북컨테이너 2부두에 정박해 있던 컨테이너선에서 벙커C유가 유출됐다.

창원해양경찰서에 따르면 H호(7만1786톤) 컨테이너선이 급유선으로부터 기름을 받은 후 연결호스를 정리하는 과정에서 벙커C유 100ℓ 가량이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창원해경은 경비함정과 연안구조정, 구조대, 방제정을 현장에 급파해 오일펜스를 설치하는 등 방제작업에 나서 3시간만에 방제작업을 완료했다.

또한, 부산항 신항 광범위 해양오염 순찰결과 해양오염은 발견되지 않았으며, 추가 해양오염조사를 실시했다.

창원해경은 두 선박 관계자 및 선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