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 상평산업단지 재생사업 본격 추진진주시 산업단지 재생추진협의회 위촉식 및 제1차 회의 개최
진주시 산업단지 재생추진협의회 위촉식 및 제1차 회의 개최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진주시는 6일 시청 문화강좌실에서 진주시 산업단지 재생추진협의회 위촉식 및 제1차 정례회의를 개최했다.

시는 관계전문가, 유관기관, 상평산업단지 입주기업, 공무원 등 22명으로 재생추진협의회를 구성하고 우선적으로 공공기반시설 착공을 위한 재생시행계획 안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나눴다.

조규일 시장은 위촉식에서 “코로나19 여파로 힘든 상황에서 오늘 협의회에 참석해 주신 데 대해 감사하다”며 “상평일반산업단지가 재생사업의 모범적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재생추진협의회에서 적극적으로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시 관계자는 “2014년 3월 국토부로부터 노후산단 재생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이후 재생계획 수립 초기 복합용지 배치에 따른 토지소유자 간 이견으로 사업 추진이 지연되었으나, 국토연구원의 자문를 거쳐 공모 등을 통한 복합용지 배치로 계획을 변경해 현재 세부적인 계획안을 만들고 있으며 먼저 공공기반시설 정비부터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진주 상평산업단지 재생사업은 크게 재정사업인 공공기반시설 정비 재생사업지구 내 소유자를 대상으로 하는 복합용지 공모사업 LH와 기본협약을 체결해 추진하고 있는 활성화구역 개발사업으로 나눌 수 있다.

시는 이번 산업단지 재생추진협의회 의견을 수렴해 10월 중 경상남도 산업단지 계획심의위원회에 심의를 요청할 계획이며 금년 내 재생시행계획 승인·고시로 본격적인 재생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