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마산소방서, “심뇌혈관 질환 증상 즉시 119 신고”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마산소방서(서장 이길하)는 날씨가 추워지면서 심뇌혈관질환의 위험이 증가함에 따라 증상이 나타날 경우 지체 없이 119에 신고해주길 당부한다고 밝혔다.

한 해 사망자의 약 20%는 협심증ㆍ심근경색과 뇌출혈ㆍ뇌경색증 등의 심뇌혈관 질환이 원인이다.

특히 10월부터 1월까지 심뇌혈관 질환으로 인한 사망자가 증가한다.

따라서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흡연 등 혈관질환의 위험 인자를 가졌는지 미리 파악하고 해당하는 환자들은 겨울철 심뇌혈관 질환의 가능성을 유념해야 한다.

또 한쪽 마비ㆍ언어 장애ㆍ심한 어지럼증ㆍ심한 두통과 같은 뇌혈관질환 증상과 갑작스러운 가슴 통증ㆍ식은땀ㆍ구토ㆍ현기증ㆍ호흡곤란ㆍ가슴 통증 확산의 심혈관질환 증상이 있다면 망설이지 말고 119에 신고해야 한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