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경남창원방산혁신클러스터 사업 주관기관(기업) 선정 추진지역 소재 중소·벤처기업 성장을 위한 방산 생태계 기반 마련

[경남데일리=이성용 기자] 창원시와 방위사업청은 지역소재 방산 중소·벤처기업 지원을 위해 ‘경남·창원 방산혁신클러스터 사업’의 공고접수를 마감하고, 오는 12월2일 주관기관(기업)을 선정한다.

‘경남·창원 방산혁신클러스터 사업’의 이번 지원 규모는 총 53억원으로, 주요내용은 대학주도의 무기체계 소재·부품 연구, 방산 중소·벤처기업을 위한 시험 인프라 및 소재·부품 개발 지원, 방산 창업지원이다.

사업규모별로 보면 기업의 수요가 많은 ‘시험장비 구매 및 시험수수료 지원’ 22억원, 지역소재 중소벤처기업의 ‘방산 소재·부품 개발 지원’에 11억원, 지역대학 중심으로 ‘방산 소재·부품 연구실’에 10억원, 지역내 창업 붐 조성을 위한 ‘방산 창업지원’에 10억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이러한 사업들을 통하여 중앙정부, 지자체, 국방전문기관, 지역 연구기관, 기업 등이 유기적으로 결합하고 방산분야 중소·벤처기업 육성과 지역경제 활성화, 아울러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경제에 방산클러스터를 통하여 방산 중소·벤처 기업의 R&D 지원이 매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다각적인 방안을 찾겠다.”며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왕정홍 방위사업청장은 “방위산업 클러스터 구축 시범사업과 같이 우리 방위산업의 새로운 성장 수단을 마련함으로써, 유망 중소·벤처기업의 방산 진입을 활성화하고 우수 인재육성 및 양질의 일자리 창출 사업을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방산혁신클러스터 사업단’은 11월 중 선정평가를 완료하고, 12월3일 최종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이성용 기자  anjffh1@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