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경남도의회 손호현 의원, “국립 국어사전박물관” 의령 건립 촉구제382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
손호현 의원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상남도의회 경제환경위원회 손호현 의원(의령, 국민의 힘)은 12일 제382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국립 국어사전박물관”을 의령에 건립해 줄 것을 촉구했다.

손호현 의원은 발언을 통해 일제에 의해 1910년 대한제국이 강제합병된 이후 일제는 한글을 사용하지 못하도록 조선어 과목을 폐지하고 일본어 교육과 사용을 강제했으며, 성과 이름도 일본식으로 바꾸는“창씨개명”을 강제 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의령출신 이극로, 이우식, 안호상 선생이 중심이 되어 우리말 국어를 지키기 위하여 일제강점기에 조선어학회를 설립하고, 조선어사전을 편찬하는 등 우리말과 글을 지키는 일에 혼신의 노력을 다했음에도 불구하고, 도내 어디에도 우리말과 글을 지켜낸 선열들에 대한 표식이 없다’고 했다.

이어 미래에 ‘한민족 최고의 문화유산인 우리말과 글을 지켜온 정신을 계승하고 미래 국어발전을 위해서는 “국립 국어사전박물관” 건립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손호현 의원은 "경남의 중심, 교육연수도시를 지향하는 의령군이 역사적으로, 지리적으로 최적지"라고 하면서 “국립 국어사전박물관” 건립에 경남도와 교육청이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요청한다"고 촉구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