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더불어 민주당 진주을 지역위원회 협력의원단 출범협력의원에 신동근·노웅래 최고위원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더불어 민주당은 지난 8일 강원·영남권의 58개 원외 지역위원회와 지역 등 연고가 있는 현역 의원간의 자매결연으로 취약지역의 지지기반을 넓히고 소통을 강화하기 위한 '협력의원단'을 출범시켰다고 밝혔다.

협력의원들은 원외지역위원회의 현안사업·예산등을 챙기고 원외지역 당원들과 연2회 이상 당원행사 및 상호교류를 할 계획이다.

진주을 지역위원회의 협력의원으로는 신동근 최고위원, 노웅래 최고위원으로 결정됐다.

신동근 최고위원(인천서구을)은 하동악양 출신의 재선의원으로 고향인 경남지역에 각별한 애정과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노웅래 최고위원(서울마포갑)은 4선의 중진으로 남부내륙고속철도 조기 착공 등 진주현안 사업에 대해 많은 지원을 보내주고 있다.

한경호 진주을 지역위원장은 "이번 협력의원들과 자매결연된 58개 원외지역 위원회 중 최고위원 2명이 참여하는 지역은 진주을이 유일하다"며 "진주을 지역위원회의 활성화는 물론 진주 현안 사업들을 추진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협력의원단을 내실있게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