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화훼농가 돕기 ‘꽃 사주기’ 운동행정·농업 관련기관 공동 2000만원 구매
   
▲ 거창군, 화훼농가 돕기 ‘꽃 사주기’ 운동

[경남데일리 = 정현무 기자] 거창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꽃 소매 급감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꽃 사주기 운동’을 전개한다고 4일 밝혔다.

이에 거창군 전 부서와 읍·면, 농협 등 유관기관이 참여해 꽃 사주기를 진행하고 있으며 화훼농가는 지난 1일부터 순차적으로 꽃을 공급하고 있다.

또한, 군은 오는 2월 23일~26일까지 4일간 군청 로비에 무인판매대를 설치해 프리지아, 수국, 칼랑코에, 야생화 등을 판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졸업식 등이 온라인으로 개최되면서 화훼농가가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화훼농가에 힘이 되도록 꽃 사주기 운동에 많이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군은 이외에도 ‘1테이블 1꽃바구니·1화병 갖기 운동’을 벌여 꽃 소비 활성화를 추진하고 직원 생일 등 기념일에 꽃 선물하기 각종 행사·회의 시 꽃 수반 배치 5월 가정의 달 감사와 고마움 담은 꽃 나누기 유관기관 꽃 생활화 협조 서한문 발송 등을 통해 화훼 소비촉진에 나설 계획이라고 전했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