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대구지역 치과병원 방문 감염 추정

[경남데일리=정현무 기자] 거창군은 지난 1일 대구지역 치과병원을 방문한 관내 거주 남성이 5일 거창군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6일 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받았다.

확진자는 대구지역 치과병원에서 치위생사가 확진됨에 따라 병원을 방문한 환자들에게 보낸 코로나19 검사 권유 문자를 받고 거창군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하여 검사를 받았으며, 현재 무증상이고 기저질환은 고혈압 등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군은 확진자를 6일 마산의료원에 입원 조치했으며, 위천면 확진자 발생지역에 이동 임시 선별진료소를 설치하여 검사를 진행하고 군 역학조사반에서 상세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또한, 이동 동선에 따른 밀접접촉자를 파악하여 자가격리 조치하고 있으며, 확인된 동선에 대하여는 소독 조치 및 폐쇄 명령을 완료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누구나 확진자, 접촉자, 방문자 등 감염증 피해자가 될 수 있는 만큼 확진자에 대한 추측과 비난 등은 자제해 달라”며 “군민들은 동요하지 말고 지금까지 해왔던 것처럼 철저하게 개인 방역 수칙을 준수해 주면 고맙겠다”고 당부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보건소 코로나19 상황실(☎940-8335)로 문의하면 된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