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공연·전시
경남문화예술회관, ‘이상챔버오케스트라’ 공연 개최바흐와 드보르작, 브리튼과 함께 떠나는 낭만 음악 여행
   
▲ 경남문화예술회관, ‘이상챔버오케스트라’ 공연 개최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바흐와 드보르작, 브리튼과 함께 떠나는 낭만 음악 여행이 펼쳐진다.

경남문화예술회관은 2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24일 오후 7시 30분 로비에서 ‘이상챔버오케스트라’ 공연을 개최한다.

이상챔버오케스트라는 개개인의 음악에 대한 이상 실현과 그 결과물을 사회에 환원하고자 2016년 결성됐다.

이들은 고대음악에서 현대음악까지 시대와 장르를 구분하지 않고 때로는 엄격하고 때로는 실험적으로 객석과 무대, 관객과 연주자의 간격을 좁히고자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날 공연에서는 요한 세바스찬 바흐 ‘g선상의 아리아’ 안토닌 드보르작 ‘교향곡 제9번 e단조 ‘신세계로부터’ op.95 - 제2악장 라르고 ‘고잉 홈’’ 한 세바스찬 바흐 ‘바이올린, 현, 그리고 콘티뉴오를 위한 협주곡 - 제1악장 알레그로’ 벤자민 브리튼 ‘심플 심포니’를 연주할 예정이다.

공연은 발열확인, 관람좌석 1칸 띄우기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된다.

경남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2021년 첫 공연을 드디어 경남도민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바흐와 드보르작, 브리튼의 음악을 통해 따뜻한 위로의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