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폐합성수지 재활용제품 구매 확대 노력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남해군이 폐합성수지를 활용한 재활용제품을 구매하는데 앞장설 계획이다.

2021년 폐합성수지 재활용제품 활용 우수사례가 정부합동평가 지표로 선정됨에 따라 재활용제품으로 인증된 제품을 구매하는 데 앞장서고 홍보에도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필름 포장재 및 용기류를 원료로 만들어진 재활용제품은 토목·건축 자재로서 널리 사용되고 있다.

배수로 빗물받이, 기와 등이 생산되고 있고 사무용가구 및 다양한 생활용품으로 생산되어 사용되고 있다.

남해군은 공공부문에서부터 재활용제품에 대한 관심을 높여, 전 분야로 재활용제품 사용이 확대되도록 하는데 다각적인 노력을 펼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하홍태 환경녹지과장은 “환경적 편의와 지속가능성을 생각해 폐기물을 활용한 재활용품을 구매하고 홍보함으로써 선제적으로 재활용제품 사용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