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화훼농가 돕기 '화기애애(花氣愛愛) 사랑나눔 캠페인'농협창녕교육원, 교육과정에 화훼농가 돕기 캠페인 편성
화훼농가 돕기 '화기애애(花氣愛愛) 사랑나눔 캠페인'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농협중앙회 창녕교육원(원장 여일구)이 교육원 최초로 전문농업기술 시금치 과정에 화훼농가 돕기 캠페인을 편성해 '창녕교육원 화기애애(花氣愛愛) 사랑나눔 캠페인'을 개최해 눈길을 끌었다.

4일 열린 캠페인은 졸업식, 입학식 등 각종 행사가 잇따라 취소되면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한 일환으로 마련됐다.  

이 갬페인에는 부경원예농협 최성환 조합장, 고성동부농협 장영국 조합장, 전문농업기술 시금치과정 교육생 50여명 등이 참석했다.

농협창녕교육원, 교육과정에 화훼농가 돕기 캠페인 편성

캠페인은 일손부족과 고령화, 소득감소 등으로 시름에 쌓인 농업인 가족간에 꽃과 엽서 선물을 통해 가족애(家族愛)를 확인하고, 문화적 유대감을 형성하기 위한 방편으로 아울러 진행됐다.

전문농업기술교육에 참여한 교육생 50여명은 일반적인 강의식 교육에서 벗어나 직접 가족에게 엽서를 쓰는 시간 등 다채로운 행사를 체험함으로써 교육원에서 가족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었다며 큰 만족감을 나타냈다. 

부경원예농협 최성환 조합장은 “작년 '플라워 버킷 챌린지' 열풍으로 화훼농가에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었다. 올해도 캠페인 처럼 지속적으로 화훼농가에 도움을 줄 수 있고, 농업인가정에 활력을 줄 수 있는 행사가 많이 개최되었으면 한다”며 전 국민적 운동으로 확산되기를 바랬다. 

화훼농가 돕기 '화기애애(花氣愛愛) 사랑나눔 캠페인'

전문농업기술과정에 참여한 고성동부농협 박용일 조합원은 “그동안 화훼농가를 돕고 싶은 마음은 있었지만 개인적인 참여가 힘들었는데 화기애애 캠페인을 통해 조금이나마 화훼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어 다행”이라며, “꽃다발과 직접 쓴 엽서는 그동안 영농생활에 힘들었을 아내에게 따뜻한 마음을 담아서 줄 생각”이라고 말했다. 

창녕교육원 여일구 원장은 “화기애애 캠페인은 일회성 행사에 그치지 않고 집합교육때 지속적으로 실시함으로써 창녕교육원이 앞장서서 침체된 화훼농가를 되살리는데 마중물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