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축제·여행
마산 로봇랜드 봄봄 페스티벌 한창주말 내 색다른 공연도 펼쳐져
로봇랜드 꿀벌

[경남데일리=이성용 기자] 알록달록한 봄꽃들이 피고 지는 동안 변함없이 화려한 자태의 벚꽃을 볼 수 있는 곳이 있다.

지난 3월부터 ‘벚꽃과 꿀벌 세상’이라는 주제로 봄의 시작을 알린 경남 마산로봇랜드 테마파크(이하 로봇랜드)의 ‘봄봄 페스티벌’이 바로 그곳이다.

로봇랜드 봄봄 페스티벌에서는 풍성한 벚꽃 조형물을 통해 화려한 봄날의 정취를 5월까지 만끽할 수 있다.

벚꽃 조화를 이용한 장식이지만, 테마파크와 어우러진 모습은 생화 못지않게 완연한 봄의 기운을 내뿜으며 상춘객들의 마음을 흔들고 있다.

또한, 각양각색의 매력을 뽐내는 10마리의 꿀벌들이 방문객들을 맞이하며 봄봄 페스티벌의 마스코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주말에만 한정 운영하는 꿀벌 퍼포먼스에서는 방문객들과의 포토 타임은 물론, 신나는 음악에 맞춰 각자의 매력을 뽐내는 수준급의 댄스까지 선보이며 봄봄 페스티벌을 더욱 다채롭게 만들고 있다.

경남타악유스앙상블

특히, 오는 주말인 4월 10일에는 경남 지역 청소년 연주자들로 이루어진 ‘경남 타악유스 앙상블’ 초대 연주회를 개최한다.

로봇랜드 드림 스테이지에서 펼쳐질 경남 타악유스 앙상블의 공연은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는 타악기만이 가진 역동적인 합주와 테마파크의 유쾌한 이미지가 잘 어우러지도록 생동감 있는 재즈와 클래식, 대중음악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코로나 방역에 늘 최선을 다하는 로봇랜드는 강화된 방역과 거리두기 준수를 통해 안전한 놀이 공간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방역 게이트 및 열화상 카메라 운영 △파크 전역 손소독제 비치 △고객 접촉 부위 매회 소독 △도보 이동 및 지정 장소 외 음식물 섭취 금지 등 강화된 방역 조치를 시행하여 안전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성용 기자  anjffh1@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