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마산합포구 구산면 계류중인 바지선 불

 

마산합포구 구산면 계류중인 바지선 불 / 창원해경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21일 오전 6시 56분께 창원시 마산합포구 구산면 구복리 제일마리나리조트 앞 해상 바지선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계류되어 있던 바지선 2척과 모터보트 3척이 전소돼 6천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내고 1시간여만에 진화됐다.

창원해경은 경비함정과 마산파출소 연안구조정, 창원구조대를 급파해 창원소방본부와 공동으로 화재 진화작업을 완료했으며, 화재 확산방지를 위해 민간구조선을 동원해 주변 선박 3척을 이동조치했다.

또한, 해양오염을 대비하기 위해 화재선박 주변 오일펜스 설치를 완료했다.

창원해경과 소방본부는 정확한 화재 원인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